'2017/10'에 해당되는 글 9건

  1. 2017.10.29
  2. 2017.10.26
  3. 2017.10.24
  4. 2017.10.23
  5. 2017.10.16
  6. 2017.10.13
  7. 2017.10.10
  8. 2017.10.06
  9. 2017.10.01

의 저주



노아의 방주
그 안에 정결한 짐승만이 
아닌 부정한 짐승도 탔으니

흠 없는 최고의 유전자를 찍어내는
미래 아기공장

지구엔 최고만이 넘쳐나고
아무도 다리 절룩이는 이 없어

모두가 다 잘 난 이목구비에
숨 막히는 완벽함

벌레 먹은 과일이
먹고 싶다

---
2017. 10. 29 [6:34 AM] 케쥬얼 선데이

내쉬빌 한인 네트워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최고의 저주  (0) 2017.10.29
(우수)雨水에 젖은 천사갈비  (0) 2017.10.16
일탈의 세계, 천국  (0) 2017.10.01
두 가지 척  (0) 2017.09.19
나이야 가라  (0) 2017.09.18
임플란트  (0) 2017.09.03
Trackback 0 And Comment 0


조기(早)



어젯밤 일찍 자서
깨어나니 세 시 반

온 몸에 치유홀몬
퍼진듯 개운하고

조용한 이 새벽 시공(時空)
시조 한 수 가르네

----
2017. 10. 26 [3:49 AM] 창 밖은 고요

내쉬빌 한인 네트워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기(早起)  (0) 2017.10.26
애정 치유법  (0) 2017.10.24
이름 주문  (0) 2017.10.23
낙엽이 짐은  (0) 2017.10.13
다리 잘린 손님  (0) 2017.10.10
편애?  (0) 2017.09.25
Trackback 0 And Comment 0
애정 유법


마음과 마음 통해
호르몬 넘쳐나니

피곤함 저리가라
깊은 잠 치유효과

진정한 애정 속에서
자연치유 특효약

---
2017. 10. 24 [6:20 AM]
내쉬빌 한인 네트워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기(早起)  (0) 2017.10.26
애정 치유법  (0) 2017.10.24
이름 주문  (0) 2017.10.23
낙엽이 짐은  (0) 2017.10.13
다리 잘린 손님  (0) 2017.10.10
편애?  (0) 2017.09.25
Trackback 0 And Comment 0




이름 


이름을 불러다오
수천번 수만번을

부모님 지어주신
운명적 주문 석자

반복적 언어의 언령(言靈)
이름 속에 그 삶이

----
2017. 10. 23 [4:44 AM] 창밖에 비

---

내쉬빌 한인 네트워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기(早起)  (0) 2017.10.26
애정 치유법  (0) 2017.10.24
이름 주문  (0) 2017.10.23
낙엽이 짐은  (0) 2017.10.13
다리 잘린 손님  (0) 2017.10.10
편애?  (0) 2017.09.25
Trackback 0 And Comment 0

(우수)水에 젖은 사갈비

 

 

일기예보 -  60%

  확율 40% 의지해 갈려고 했다

쿠크파크로 갈비를 뜯으러.. LA 갈비를

 

역시 하늘은 울음을 터뜨리고

우리는 친절한 진복씨 집으로 고고

 

이른 시간  3

우선찬양 말씀 적용 기도

각자의 지킬  마음?

각자의 버릴  똥고집?

적용시간 두가지를 나누며 우리는 서로 알아간다

붕우유신 부자유친(God Daddy : We are children)

 

 위에 대형 파라솔

 피해 지글지글

메뉴얼 없이 우리 맘대로 익거나 말거나

20파운드 천사갈비우리 뱃속에 잠들다

 

---

2017. 10. 16 [5:52 AM]  생명나무 속회 





----

http://text4soul.website/korean_index.php

내쉬빌 한인 네트워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최고의 저주  (0) 2017.10.29
(우수)雨水에 젖은 천사갈비  (0) 2017.10.16
일탈의 세계, 천국  (0) 2017.10.01
두 가지 척  (0) 2017.09.19
나이야 가라  (0) 2017.09.18
임플란트  (0) 2017.09.03
Trackback 0 And Comment 0

낙엽이 



해마다 떨어지는
가을의 낙엽들은

봄 여름 가을 겨울
끊임 없이 피고 지고

또 다시 낙엽이 짐은
기약하는 봄 새싹

---
2017. 10. 13 / For WITH 가을호

내쉬빌 한인 네트워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애정 치유법  (0) 2017.10.24
이름 주문  (0) 2017.10.23
낙엽이 짐은  (0) 2017.10.13
다리 잘린 손님  (0) 2017.10.10
편애?  (0) 2017.09.25
자본주의 부작용  (0) 2017.09.23
Trackback 0 And Comment 0

다리 린 손님



다리를 들고 오는
한 손님 맞이하네

견적을 뽑아 보니
천 센트 십불이요

바지를 벗기고 드르륵
오바로끄 마무리

---
2017. 10. 9 [9:26 AM] 흐림

공포의 프람 드레스 (수필집) : $1.44
디지탈 연애 (시조집) : $0.99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름 주문  (0) 2017.10.23
낙엽이 짐은  (0) 2017.10.13
다리 잘린 손님  (0) 2017.10.10
편애?  (0) 2017.09.25
자본주의 부작용  (0) 2017.09.23
마음의 피 - 忍(참을 인)  (0) 2017.09.20
Trackback 0 And Comment 0

대교 - Zion. T 




--



우리 집에는 매일 나 홀로 있었지 아버지는 택시드라이버 어디냐고 여쭤보면 항상 "양화대교" 아침이면 머리맡에 놓인 별사탕에 라면땅에 새벽마다 퇴근하신 아버지 주머니를 기다리던 어린 날의 나를 기억하네 엄마 아빠 두 누나 나는 막둥이, 귀염둥이 그 날의 나를 기억하네 기억하네 행복하자 우리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아프지 말고 행복하자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그래 그래 내가 돈을 버네, 돈을 다 버네 "엄마 백원만" 했었는데 우리 엄마 아빠, 또 강아지도 이젠 나를 바라보네 전화가 오네, 내 어머니네 뚜루루루 "아들 잘 지내니" 어디냐고 물어보는 말에 나 양화대교 "양화대교" 엄마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좀 아프지 말고 행복하자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그래 그래 그 때는 나 어릴 때는 아무것도 몰랐네 그 다리 위를 건너가는 기분을 어디시냐고 어디냐고 여쭤보면 아버지는 항상 양화대교, 양화대교 이제 나는 서있네 그 다리 위에 행복하자 우리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아프지 말고 행복하자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그래 행복하자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아프지 말고 행복하자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그래 그래


----

http://text4soul.website/korean_index.php

내쉬빌 한인 네트워크


https://www.amazon.com/s/ref=nb_sb_noss?url=search-alias%3Daps&field-keywords=seongchoon

디지탈 연애 (시조집) : $0.99

공포의 프람 드레스 (수필집) : $1.44



사진 출처 : https://twitter.com/skinnyre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ong & Lyric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양화대교 - Zion. T  (0) 2017.10.06
옥상달빛 - 걸어가자  (0) 2017.08.18
Twice _ Knock knock  (0) 2017.07.27
Trackback 0 And Comment 0

세계천국

 

 

핵의 궤도를 공전하는 전자와

정해진 노선을 운행하는 버스와

일터 학교가 일상적 지경인 그는

 

궤도를 벗어나 어둠을 밝히는 자유전자가 되고

막히는 출퇴근길 벗어나 관광버스가 되고

일상에 지친 그는 버스에 올라

 

한계령 고개에서 일탈되어 추락하는 버스와 함께

그의 목숨마저 일탈되고

 

창조가 일상인 하나님의 휴식처

안식의 나라천국은 끊임없는 일탈의 세계

 

일탈이 일상인 매일이 새로운 나라에서

가끔은 일탈을 벗어나 출근하는 그의 직업

천국행 버스 운전수오라이!

 

 


---

2017. 9. 30 [2:21 PM] For WITH 가을호

주제어: 일탈



https://www.amazon.com/s/ref=nb_sb_noss?url=search-alias%3Daps&field-keywords=seongchoon

디지탈 연애(시조집) : $0.99

공포의 프람드레스 : $1.44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최고의 저주  (0) 2017.10.29
(우수)雨水에 젖은 천사갈비  (0) 2017.10.16
일탈의 세계, 천국  (0) 2017.10.01
두 가지 척  (0) 2017.09.19
나이야 가라  (0) 2017.09.18
임플란트  (0) 2017.09.03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