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정서불안

 

 

새해 들어 이 마음

어수선 불안정해

 

일손은 안 잡히고

손님은 안 반갑고

 

이 마음 근본 치유는

하나님만 하실 듯

 

 

Mental Instability

 

 

In this new year

My mind unstable

 

Working hand hard to keep it up

No welcome for any customer

 

This mind fundamental healing

Getting on my knee to God

 

---

2013. 2. 6

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인생의 운전수

Driver of Life




내 인생 내가 산다
내 마음 내 뜻대로

I live my life

As my mind, as my will



다섯 살 꼬마한테
차 운전 맡긴 상황

To five-year-old

Entrusted steering wheel



인생길 내 어린 자아
내려놓고 그분*

The way of my life

Not my ego but His Will



----
그분:  

이것은 하느님이 정해 놓은 사람을 통해
세상을 정의로 심판할 날을 정하시고
그분을 죽은 사람들 가운데서 다시 살리셔서
모든 사람에게 믿을 만한 증거를 주셨기 때문입니다


사도행전 17:31

 

His*

 

For he has set a day when he will judge the world

With justice by the man he has appointed. He has given

Proof of this to all men by raising him from the dead.”

 

Acts 17:31

 

 

 

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존재하는

지능과 의식

The World being only Intelligence

- Intelligence & Consciousness

 

 

알파 고 놈 참 기차게 똑똑해

치밀한 알고리즘

빽빽한 수십만 줄의 코딩

Alpha Go! This guy is amazingly smart

An elaborate Algorithm comprising

Intricate coding of several hundred thousand lines

 

 

식은 커피를 홀짝이며

안구건조증을 안약으로 달래며

한 줄 한 줄 두들기는 자판

Does that thing understand

all my efforts of typing line by line,

Sipping a cooled cup of coffee 

And soothing dry eyes with an eye drops?

 

 

수 없이 되풀이 하는 디버깅

막 태어난 지능에 엔터키를 누를 때

그 수 많던 실수의 버그가 무색하게

Pitiless processing impeccably

Debugging repeating itself on and on

Overshadowing countless bugs of errors

The new born intelligence is on by Enter Key,

 

 

지지직 처리해 내는 무서운 안면몰수

그 화상은 아는지 모르는지 그 노고를

그 나노세컨드 처리속도에 주저 앉는 

지끈한 골치 의식의 골동품

Collapsing an antique of consciousness

As if it were the souvenir of a heavy headache

Through the speed of process in nano-seconds.

 

 

지능은 신속하나

의식은 느리고

Intelligence is speedy;

Consciousness is slow

 

 

지능은 철저히 오류를 미워하나

의식은 수 없는 실수에 아파한다

Intelligence hates even an error thoroughly;

Consciousness suffers from numerous mistakes.

 

 

이제 아픈 실수의 상처가 그리워 진다

피도 눈물도 없는 지능만 존재하는 세상에서

Now the scars of wounded mistakes are dearly missed   

In a situation where only artificial intelligence is

dominant without blood and tears

 

 

 

----

2016. 7. 11 [00:11]

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옷과 인격의 상관관계

풍경: 옷수선집

Sartor Resartus

In an Alteration shop

 

 

어리버리 미스터 M,

훌렁훌렁한 바지 들고 오고

Mr. Magpie M,

Crosses the shop with wide trumpet pants

 

 

깐깐한 미스터 K,

빳빳한 셔츠 가져 오네

Mr. Stern K,

Brings in a pair of starchy-ironed trousers

 

야시런 미스 S,

간드러진 원피스 들고 오고

Ms. Slightly Sexy S,

Places charming one-piece into order

 

멋스런 미스 J,

우아한 자켓 가져 오네

Ms. Stylish J,

Turns in a graceful jacket

 

사람을 가리는 옷

오히려 사람을 드러내는

Clothes that cover a person

Uncover personality, rather

 

여자들이 입을 옷이 없다는 것은

지금 자신을 나타낼 옷이 없다는 걸까

Does a woman’s sigh, “I don’t have clothes to put on.”

Signify, then, “I don’t have clothes to express myself?”

 

다양한 내면만큼

옷도 다양해야 할까

Like multifaceted inner self

Like a wide variety of clothes?

 

단벌신사 미스터 B,

오늘도 우산을 챙긴다

Mr. One-suit gentleman B,

Holds onto an umbrella today, as usual

 

----

2017. 8. 15

 

 

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짜장면을 먹으며

Eating Zzajang noodle

 

 

까만 색깔 그대로

그 맛이 난다

As it is black-colored,

It tastes black

 

짜장면이 하얗다면

과연 이 맛이 날까

If the Zzajang noodle is white,

Can it tastes exactly like this?

 

잘 차려진 음식 상을 보며

이미 눈으로 맛을 느낀다

Seeing good food on a table,

My eyes taste already

 

처음 만난 그 사람

첫인상에 간을 살짝 본다

짜구나 싱겁구나 달콤하구나

The person I meet for the first time in my life,

I taste him on my first sip of the first impression:

He tastes salty, bland or sweet

 

보기 좋은 떡이 맛도 좋듯이

멋있는 사람 맛 좋은 사람

As the good looking cake tastes good,

So the good looking person tastes good

 

우리 가운데 맛을 잘 내는 사람

맛은 이미 미각이 아닌 멋

시각으로 판가름 난다

The person tasting good in our midst

The taste speaks not by smell but by sight

 

 

 

 

 

 

 

 

 

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이름 없는 물고기

 

 

무식이 길쭉이가

세상을 떠난 후로

 

세번째 물고기는

이름을 안 지으니

 

차라리 이름 없다고

명줄 한 번 길구나

 

 

The fish with no name

 

 

“Musiki”, “Gilzzugi” were

Gone away from this world

 

The third fish has not

Been called any name

 

Cha-Ra-Ri  ‘cause it has no name

Long life good for you

 

2013. 2. 18

 

 

이름을 잘못 지어 주는 것 보다

아예 이름 없이 사는 것이

어쩌면 오래 사는데는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평생 불려질 이름,

나의 간판이고 상징입니다.

 

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혼자는 없다

 

 

나에게 성한 눈이 있어

내 앞에 당신을 보려 해도

빛이 비추지 않으면

내 눈은 무슨 소용

 

나에게 귀가 있어

내 옆에 당신의 음성을 들으려 해도

보이지 않는 공기가 없으면

나는 귀머거리

 

내게 재능이 있어

무엇이든 할 수 있다고 한들

그 분의 손길 없으면

나의 성공은 해변가 모래성

 

이 한 몸 성성해도

그 분 없이 사는 삶은 공허한 숨

 

이 호흡, 한 숨 마저

어찌 할 수 없음을

 

혼자서는

어찌할 수 없음을

 

----

2019. 8. 11

Inspired by 생각이 내가 된다.” (이영표)

 

--

 

Click 한국 온라인 마트 - KoreaOnlineMart.com 간편한 쇼핑

 

 

 

신의 언어를 해킹하다

 

 

벽에 기어가는 벌레에도 언어가 있다
징그러움의 언어가 벌레에 새겨 있다

 

모든 존재는 고유의 언어가 있다
언어대로 태어나 살다가 간다

 

책상 위에 콜라 병이 놓여있다
까맣고 쏘는 언어가 녹아 있고

 

안에 '갈증' 이라는 언어가 불거져
'
마시자' 라는 언어대로 오른손을 뻗는다

 

여기저기 코드가 실행되는 세상
꽃이 피고 새가 날고 기차가 지나가는

 

모든 실행의 소스코드를 해킹하여
세상을 뒤집어 놓는다

 

전쟁, 자살, 혼란의 악성코드를
삭제하고 평화, 희망, 질서의 코드를
입력하고 실행시킨다

 

 

Hack God’s Language

 

 

There is a language in a crawling bug,
The language of wiggliness encoded into the bug;

 

Every existence has its own peculiar language
Born, living, and gone according to its unique language.

 

There beholds a bottle of Cola on the table
Blackish and sparkling language is dissolved in it;

 

The language of ‘Thirsty” arises in my throat, so
My right hand stretches to it as the message of “Drink”

 

The world, of which the matrix of codes is being executed here and there

 

Hacking into the Source Code by which
A flower blossoms; a bird flies; and a train passes

Turns the World upside down

 

Delete the malignant codes of war, suicide, chaos; instead,
Reinstall and execute the virtues of peace, hope, order!

 

2015. 8. 14

 

----

'짭짤한 문학 > Poem'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짜장면을 먹으며 - Eating Zzajang noodle  (0) 2019.08.29
혼자는 없다  (0) 2019.08.11
신의 언어를 해킹하다 - Hack God's Language  (0) 2019.08.09
이분법적인 세상 - The binary world  (0) 2019.08.05
인공지능 시인  (0) 2019.07.26
마지막 캔디를 소모하며  (0) 2019.07.0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