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쉬빌 한인 커뮤니티 톡/뉴스

키신저 "미중 갈등 폭발 위험…세계대전 될 수 있다”

Salty Poet 짭짤한 시인 2020. 10. 9. 06:32

<<키신저 "미중 갈등 폭발 위험…세계대전 될 수 있다”>>

미국의 지속적으로 중국을 견제하기에 미중 갈등이 고조되는 가운데 헨리 키신저 전 미국 국무장관이 제한을 두지 않으면 세계정세가 제1차 대전과 같은 위험에 빠질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7일 키신저 전 장관은 이날 뉴욕 경제클럽이 주최한 가상토론에서 "우리와 그들(중국)의 지도자들은 더 이상 서로를 위협하지 않을 한계선에 대해 논의해야 하고, 그런 후에는 그 정책을 장기간에 걸쳐 이행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며 "이것이 완전 불가능하다면 우리는 1차 세계대전과 비슷한 상황으로 빠져들 것"이라고 우려했습니다.

키신저 전 장관은 냉전 시기 리처드 닉슨 전 대통령 시절 국가안보보좌관으로서 미중 수교를 이끌어 낸 장본인으로, 이데올로기적 편견에서 벗어나 세력 균형의 관점에서 협상을 통해 긴장을 완화하는 외교정책을 구사했습니다.

 

사진출처: Pixabay.com



키신저 전 장관은 "세계 정세가 복잡해지고 기술적 진보가 이뤄지면서 미국은 한 나라가 전략과 경제 두 분야에서 모두 아무에게도 위협받을 수 없는 일방적인 우위를 누리기 어렵다는 것을 인정하는 새로운 사고방식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는데, 이는 연일 '중국 때리기'에 나서며 국제 사회 여론을 조성하려는 트럼프 행정부에 대한 경고로 해석됩니다.

앞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지난 7월 리처드 닉슨 대통령 도서관 연설에서 "지금 우리가 중국에 무릎을 꿇는다면, 우리 자녀들의 자손들은 자유주의 세계에 가장 큰 위협인 중국 공산당의 손아귀에 들어갈 수 있다"며 "자유주의 세계는 이 새로운 도전을 이겨내야 한다"고 말했고, 지난 4~6일에도 일본에서 열린 미·일·인도·호주 4개국 '쿼드' 외교장관 회의에 참석해 "중국 공산당으로부터의 위협에 함께 맞서자"고 촉구한 바 있습니다.

 

 

기사제공: 레베카 from 내쉬빌 한인 톡방

커피쏘기 Buy me a coffee커피쏘기 Buy me a coffee

----

기사 원문 :

video.foxnews.com/v/6107054471001#sp=show-clips

 

Kissinger, in Beijing, warns US-China trade war could spark conflict worse than WWI

Former U.S. Secretary of State Henry Kissinger is warning that the US-China trade war could spark conflict worse than WWI. The 96-year-old, who was President Nixon’s secretary of state, made the statement to a Beijing audience.

video.fox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