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구 건조증

 

 

마음의 창이던가

갈색의 영롱한 

 

첨단의   천지

흐릿한 시력감퇴

 

안약을 뚝뚝 떨구며

응시하는 스크린

 

 

---

 

Dry eyes

 

 

Eyes are windows of heart

Sparkling brown eyes

 

Cutting edge many to see

Blurred eye weakness

 

Dropping artificial tears

Staring screen

 

----

2017. 2. 24 [13:15] 완연한 

 

 

눈을 깜빡입니다.

눈물로 건조한 눈알을 적십니다.

마음의 창이라는 눈이

스마트폰

컴퓨터의 스크린을 응시하느라

다른 사람의 마음을 볼 겨를이 없습니다.

 

스크린에 빼앗긴 마음, 눈을 돌려

주위를 봅니다.

 

사춘기에 접어들어

요즘 부쩍 말수가 준 조카 J

거리에 쩔뚝거리는 홈리스의 처량한 눈

 

이 작은 스크린의 영상이 나의 눈을

비좁게 만드는 건 아닌지

 

 

 

'짭짤한 문학 > Sijo'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백일떡  (0) 2019.06.09
어느 여름 저녁에  (0) 2019.05.24
안구 건조증 - Dry eyes  (0) 2019.05.14
아침운동 - Morning workout  (5) 2019.05.10
실과 바늘 - Thread and Needle  (0) 2019.05.07
아기 다니엘의 감동 눈물  (0) 2019.04.15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