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 검색창에 아무 단어나 입력하세요.) Nashville Korean Network


란타 가다가



일년 중 한 서너번
치과 차 겸사겸사

image being taken by me


중간에 차타누가
고갯길 넘는 중에

그 옛날 한계령 고개
귀가 멍멍 침 꿀꺽

----
2018. 7. 21 [11:21 PM]

저의 시마을 기록을 보니 오늘로
딱 12년이 되었네요. 그 기념으로
다가 한 편 올려 드립니다.


이미지 출처: Pixabay.com


On the way to Atlanta


Three to Four a year
As well as dental treatment

In between Chattanooga
Being over the high mountain

Long ago just like Hangeryung 
Ears being blocked so saliva swallowed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