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MCA'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6.11



YMCA셔츠의 스티그마?


 

일주일에 세번은 YMCA 간다. 카드를 밀면 바코드에 스캐너를 비추어 소리가 난다. 오늘따라 입구 선반에 잔뜩 개켜있는 YMCA 티셔츠에 시선이 간다. 평상시 번도 말을 걸어 본적 없는 여직원에게 셔츠 한장만 없냐고 물었더니 흔쾌히 건네준다.

 

그런데 YMCA 셔츠를 입고 오는 사람을 전혀 적이 없다. 그래서 이걸 입고 이곳에 오면 왠지 쳐다볼거 같아서 셔츠를 또한 입지 못한다. 이번에 나온 셔츠는 하얀 바탕에 아령모양의 디자인이다. 그런대로 세련되어 보인다. 나름대로 신경을 많이 써서 만든 셔츠같다.

 

하지만 YMCA 티셔츠는 앙드레김 할아버지가 디자인을 한다해도  YMCA 마크가 낙인은 아니지만 그 입고 YMCA 오는 사람은 거의 없을 같다. 왠지 YMCA YMCA 셔츠를 입고 오면 다들 쳐다 볼거 같고 촌스런 사람 같은 느낌이 들기 때문에 다들 나름대로 괜찮은 셔츠를 그저 아무도 보는 집에서만 입는 지도 모르겠다.

 

2017. 6. 1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작수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목적이 이끌지 않는 글 - 지퍼를 고친 오늘  (0) 2017.06.25
YMCA 셔츠의 스티그마?  (0) 2017.06.11
저 세상에 신호를 보내다  (0) 2017.06.07
그 브라자의 수명  (0) 2017.06.06
학교의 진정한 의미  (0) 2017.06.06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