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21세 직원 체포>>

커피 전문점 스타벅스의 직원이 경찰관이 주문한 음료에 침을 뱉은 혐의로 체포됐다고 NBC방송 등이 21일 보도했습니다.
뉴저지주 파크리지 경찰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현지 주민인 31세의  케빈 트레호를 3급 범죄 혐의 등으로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파크리지의 스타벅스 직원인 트레조는 단골 경찰 고객들을 대상으로 혼자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는데, 범행 이유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파크리지 경찰서 소속 경관인 조셉 람폴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 확산하는 가운데 누군가 의도적으로 다른 사람의 음료에 침을 뱉는다고 생각하니 엄청나게 불안하다"고 말했습니다.

경찰들 커피 한 잔 마시기도 불안하겠습니다. 바이러스가 대유행하여 일선에서 수고가 많은 진정한 영웅들인 의료진과 경찰, 소방 대원 등에게 감사를 표하는 것을 잊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