짭짤한 문학/Sijo

수선 - Alteration

Salty Poet 짭짤한 시인 2019. 4. 5. 06:30

수선

 


먹고 살기 위해

고치고 고치던

 

나락에 빠진

어둠 비틀대다

 

눈물로 회개한 이후

몸도 맘도 수선

 



Alteration



In order to live days

Working in alteration shop


My heart falls to abyss

Stagger in darkness


After repentance with tears

Repairing body and heart


2012. 8. 13

 

----

 

 

마음의 괴로움은 뼈를 상하게 합니다.

괴로움 속에서도 수선 일을 해야 했던

2012 당시,

 

옷은 실과 바늘로 수선하지만

마음은 눈물과 회개로 고쳐 짐을 알았습니다.

 

눈물의 회개 중에 머리가 맑아지는 느낌

치유되는 느낌은 정말 시원했습니다.

 

의복만 수선이 필요 아니라

사람의 몸과 마음도 수선이 필요합니다.

 

눈물을 흘려야 때입니다.



 


'짭짤한 문학 > Sijo'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실과 바늘 - Thread and Needle  (0) 2019.05.07
아기 다니엘의 감동 눈물  (0) 2019.04.15
수선 - Alteration  (0) 2019.04.05
텔레비젼이여 안녕  (0) 2019.03.07
똘끼의 발견  (0) 2019.03.02
아기 다니엘  (0) 2019.0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