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아



1월, 

그 아쉽게 가버린 시간들

못 이룬 다짐들

어쩌다 훅


2월로 이월된 한숨

벌써 4월.. 아니 4일 휴--


오늘이 4월이 아닌게 다행

아직 2월


2월로 이월된 아쉬움

뿌듯함으로 걷도록

2월아


4월이가 오기 전에


----

2018. 2. 4










'짭짤한 문학 > Poem'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처를 만나면  (0) 2018.02.28
빅데이터 - Big Data  (0) 2018.02.20
2월아  (0) 2018.02.04
나를 용서한 나  (0) 2018.01.20
개스(Gasoline : 휘발유)를 넣으며  (0) 2017.12.22
최고의 저주  (0) 2017.10.2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