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시] :: 짝 - 칼과 칼집 | 칼 혼자는 살인자; 칼집 혼자는 애물단지

2021. 10. 8. 07:13짭짤한 문학/자유시 :: Free Poem

반응형

칼과 칼집

 

 

누가 먼저랄거 없다

서로 딱 맞는게 우선

 

어쩜 그리 서로 다른지

그러면서도 얼마나 잘 어울리는지

 

불의를 보면 못 참는 경우 밝은 찌름

참을 인 셋이면 살인을 면하는 감쌈

 

하나가 없으면 영원한 살인자

다른 하나가 없으면 의미 없는 애물단지

 

같이 있어야 온전한

각자 너무 다르지만

서로 같은 역경의 굽어진 허리

 

결국은 하나

 

 

 

Pair – Sword and Sheath

 

 

No priority is given to either of the two:

More important is to fit into each other.

 

O, my God! How different they are; 

How unlikely they match perfectly each other

 

Radiant piercing at every moment of injustice

Embracing to escape from a kill

With the three-in-one patience of swallow, control, and refrain

 

Eternal murderer if one of these three is ignored

Insoluble problem if the other two are not met

 

Together, they are perfect

So different, so alike

Rooted in a bent back-bone of the same adversity,

 

Eventually they become one

 

----

2016. 7. 6 [07:02]

 

영상으로 감상

반응형
1 2 3 4 5 6 7 8 ··· 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