짭짤한 문학/Poem

기분(氣分) – The mood

Salty Poet 짭짤한 시인 2019. 11. 6. 06:04

 

기분(氣分) – The mood

생각함수(Function of Thought)

 

 

좋은 기운이 내 몸에 감돌 때

나의 기분은 좋다

When good spirit covers and wraps me,

I feel good

 

나쁜 기운이 내 몸을 덮을 때

나의 기분은 나쁘다

When evil spirit coils me,

I feel bad

 

생각으로 걸러지는 나의 기운

외부의 정보가 좋건 나쁘건

그 정보를 해석하는 나의 생각은

오락가락

The mood that could be filtered by thought,

Whether the external information

Is excellent or worse,

My thought that analyzes the information

Also falls in Heaven or Hell

 

그 사람이 나에게 '바보!'

'바다의 보배?' 라 생각하면

나의 기분은 좋고

Someone says to me, “Fool!”

If I change my thought that it stands for

“Forgiveness Of Others’ Life that harms you before,”

Then, I feel cool and smart

 

그 사람이 나에게 '대단해!'

'대가리가 단단해?' 라 생각하면

나의 기분은 별로

Someone says to me, “Cool!”

If I think that it stands for

“C score Of Oh Life that makes others happy and pleasant,”

Then, I feel foolish

 

 

생각에 따른 나의 기분

생각하는 건 존재하는 것

My mood is highly dependent on my thought;

Thinking something is evidence of my existence

 

존재하는 건 느끼는 것

나의 오감으로 들어오는 모든 것은

생각의 재료

Existence is feeling something;

All of my five senses and even

Gut-feeling coming to me are

Materials of thought

 

무엇을 보고

무엇을 먹고

무엇을 하고

무엇을무엇을...

What to see,

What to eat,

What to do,

What to feel,

What to …

 

나는 무엇을 느끼는가

무엇을 입력하는가

What or How do I feel?

What do I input in mind?

 

그 입력값이 생각이란 함수를 통과해

출력되어 나온

나의 기분, 현재

When the input data passes through and

Results from the function of Thought,

Is my mood at this current moment?

 

아리송

Something Blurred (Arisong)…

 

---

2017. 8. 11

 

'짭짤한 문학 > Poem'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생각과 암세포  (1) 2020.01.07
내 방에 타 들어가는 양초를 보며  (0) 2019.12.24
기분(氣分) – The mood  (1) 2019.11.06
견공의 후각  (2) 2019.11.04
[자작시] 아직 그리고 이미 - Between Yet & Already  (2) 2019.10.31
힘든 마음 치유법  (3) 2019.10.24